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자가당착

2009.11.20 11:18
it정보를 다루는 ITViewpoint라는 홈피가 있는데, 이 홈피의 이력이 좀 특이하다. 지난 한해동안 네티즌들에게 가장 많은 욕을 먹은 사람중 하나인 좃선일보기자 출신의 서명덕(필명:떡이떡이)씨가 운영하는 홈피임에도 쇄락하긴 커녕 오히려 독자가 늘어나 있었기 때문이다. 구질구질한 그의 행보를 감안했을때 지금쯤이면 흔적조차 찾아볼수 없을만큼 몰락해 있지 않을까 싶었던 나의 예상은 완전히 빛나가고 말았던 것이다. 아마도 그의 요상스런 행보를 그세 잊은 모양인데, 하루살이 기억력이란 희귀 정신질환을 앓고있는 한국인들을 위해 내가 다시한번 상기시켜 주도록 하겠다.

쥐색정권의 본색이 하나 둘 드러나던 지난해 여름.. 분노한 시민들의 자발적 촛불행렬을 전문 시위꾼들의 선동과 폭력이 난무하는 현장인양 호도하려 발악하는 기사가 서명덕의 기사로 알려지면서 네티즌들의 비난이 쏟아졌던 일이있었다. 왜곡날조의 대명사와 같은 좃선의 기사인점을 감안해 볼때 그리 놀랄만한 내용은 아니었지만, 서명덕의 기사에 대해서는 이상하리만치 공분의 수위가 남달랐다.

하지만 내가 진짜로 놀랐던 것은 서명덕의 좃선스런 기사가 아니라, 그렇게 광분해 마지않던 자가 운영하는 홈피의 구독자수가 변함이 없다는 사실이었다. 대한민국의 찌라시 중 가장 많은 욕을 처먹는 좃선일보가 구독율은 언제나 1등인것 처럼 말이다. 이 후에도 IDG의 RSS 무단도용건을 어줍잖은 논리로 옹호하다 된통 까였지만, 역시나 독자가 줄지 않기는 마찬가지였다. 또한 벤처기업 피플투에 관련해 왜곡된 글을 싸갈기므로서 좃선스러움의 전형적인 행보에 강도를 더해가며 이어갔지만 그의 유명세는 변함이 없었다.

이외에도,, 알려지지 않은 일화를 하나 보태자면,, 쥐색정권의 실명제 요구를 거부한 유튜브를 조잡한 궤변으로 비난해 화제가 된 바있는 두호리란 블로거가, 알고보니 청와대 행정관이란 사실을 숨긴 체 그짓을 싸질렀다는 사실이 밝혀지면서 네티즌들의 공분을 샀던일이 있었다. 두호리를 향한 비난이 한창이던 어느날 "한국인의 광기는 언제나 그렇듯, 시간이 지나면 눈녹듯 사라질게 뻔합니다. 힘네세요."라는 격려댓글이 두호리 블로그에 달린 일이 있었다.(떡이떡이란 필명으로 달린 댓글인데, 자삭했는지 지금은 사라졌다. 캡쳐해두지 않은게 좀 아쉽다.)

사실 조선일보 기자출신이 좃선스런 논조를 띄는것은 어찌보면 지극히 당연한 일이다. 음습한 시궁창을 헤집고 다니는 쥐의 본능적 습성을 어찌할 수 없듯이 말이다. 그래서 나는 조선일보나 암세포 삼성을 직접 비난하는 불필요한 낭비질을 하지 않는다. 그 암세포들의 개짓을 가능케하는 자금원. 즉 수요자들의 등신스러움을 지적할 뿐이다. 같은 이치로 공분을 살만한 짓을 연-연타석으로 터트린 자가 운영하는 홈피 독자가 줄기는 커녕 오히려 견고하기만 하다는 사실이 상식적으로 납득할수없는 현상이라는거다. 분노한 대중에게 둘러쌓인 청와대 행정관에게 한국인의 냄비근성에 기대를 걸어보자고 격려했던 예언? 그대로 한치의 오차도 없이 화답하는 등신꼬레안s

등신스런 수요가 저질 공급을 낳는다는 간단한 인과관계조차 이해못하는 등신꼬레안s,, 삼성의 법치살해질이 도를 더해감에도 오히려 삼성 소비수요는 하늘을 찌르는 개차반 꼬레안s,, 한국인들은 그야말로 하루살이와 iQ를 비교당한다 하더라도 이상할 것이 없을 만큼 조잡한 뇌수준인거다.



블로그계에서 도아라는 블러거의 유명세는 알만한 사람은 다 아는 사실이다. 하지만 떡이떡이의 유명세에 비하면 새발의 피 수준임을 알수있다. 이 둘은 극명한 차이점이 있는데 도아는 호평이 많고 떡이떡이는 악평이 많다는 것이 그것이다. 하지만 이상하게도 평판과 수요가 완전히 반비례함을 알수있다. 수요는 공급을 부르고 한국인의 수요는 저질스럽기 한량없기에 저질 공급이 만연할 수 밖에없는 인과관계를 증명하는 사례인 것이다.

서명덕은 it기자 출신으로 자신의 홈피에서 다루는 주제 역시 it이다. 여기서 주목해 볼 사항은 it에 관심이 많은 자들은 평소 똑똑한 체를 가장 많이 해온 부류였다는 사실을 상기 해보면 한국인의 평균 취향이 얼마나 저질스러울지 짐작이 가고도 남는다는 것이다. 뭐시라? 공급자가 저질이라도 정보만 취하면 그만이라고라? 좃선일보가 여타 일간지들 보다 비싼 광고비를 챙길수있는 요인이 무엇이겠니? 삼성의 거듭되는 암세포 짓에도 면죄부가 남발되는 재력이 어디서 나온거냔 말이다. 다 니들의 추잡스런 소비수요가 만들어준 재력과 권력이란 말이다. 이 천하에 없는 등신꼬레안 새퀴들아..

신고

, , , , ,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