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올블로그의 추천 버튼은 새빨간 거짓말'이란 글을 보고

리카르도라는 블로거의 "올블로그의 추천 버튼은 새빨간 거짓말"이란 글을 보고 드디어 터질것이 터졌구나 라는 생각을 하며 나의 의견을 열심히 정리하여 댓글을 작성하였다,,

그런데 이게 왠일?

[승인 대기중] 이란 기분나쁜 '검열딱지'가 떡하니 내 댓글 후미에 붙여지는 것이 아닌가.. 나의 발언이 일개 블로거에게 검열을 받아야 하는 상황을 나로선 납득이 되질 않는다. 이명박의 소통없는 '저열한 방식의 독재'를 논해온 블로거 스스로 검열을 통해 입맞에 맞는 "가짜배기 소통"을 시도하는 이들의 자가당착에 나는 분개하지 않을수 없다. 자신은 본문을 통해 불특정다수에게 자유롭게 발언해 놓고선 방문자에게는 검열이란 족쇄를 체우는 심보는 무엇인가 말이다.

출입금지


밑에 글은 리카르도라는 블로거에게 [승인검열]씩이나 받아야만, 게시가 '허락'되는 나의 댓글이다.


올블로그의 문제도 물론 있겠지만, 올블로그에 기생하는 '저질 블로거들'이 님께서 지적하신 그 현상을 만들었다고 봐야 한다고 봅니다. 민주사회의 모든 문제의 원인에는 그 구성원의 저열한 의식에서 출발하기 때문이지요. 그렇다고 올블로그가 비판받을 만한 짓을 하지 않았다고 강변하는 것은 아닙니다. 적어도 현 시국에선 현재까지 딱히 올블로그에 비판글 씩이나 작성할 만큼의 잘못을 저지르고 있지는 않다고 생각하기 때문입니다.

꼴통위(혹자들은 '방통위'라고 칭하기도 하더군)가 가하는 압박지수가 높아질수록 저는 올블. 블로거뉴스. 블코를 지지하고 비호해줄것입니다. 지금은 블로거의 유일한 소통허브인 메타서비스업체를 꼴통위보다 먼저 나서서 블로거 스스로 성토하거나 깨부술 때가 아니기 때문입니다. 혹시 꼴통위의 압박이 두려워 메타블로그 스스로 검열하고 조작하고 후퇴하는 모습이 포착 된다면 저는 바로 메타서비스들에게 핵폭탄을 날릴 준비를하고 있습니다. 그 1빠는 물론 가장 대형업체인 블로거뉴스가 되겠지요. 하지만 지금은 아닙니다. 그들이 '알아서 기는 모습'이 아직까지는 포착되고 있지 않기 때문에 저는 그저 고맙고 기특할 따름입니다.

리카르도님의 비판, 저도 상당부분 존중하고 공감합니다. 하지만 개차반스런 현 시국의 특수성을 좀 거시적으로 보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옳은 지적이긴 하지만, 지금은 아니란 말이죠. 까실려면 올블로그에서 자신을 드러내려 발악하는 인정욕구에 환장한 일부 등신블로거들을 까주세요. 그것도 나름 시원한 비판거리가 될거라 사료됩니다. [승인 대기중]


'승인 대기중'이란 문구에 분게한 본인은 이글을 이렇게 수정했다.
제가 작성했던 댓글을 철회합니다. 저는 제 발언이 '승인대기'씩이나 받아야 하는 모욕은 참질 못하는 승질머리가 돼서 말이죠. [승인 대기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