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용산철거민살인진압규탄

네이버 블로그의 저질 스팸정책

사용자 삽입 이미지

비로긴 댓글 허용시 허술한 스팸정책을 고수 하므로서, 네이버블로거들은 비로긴 댓글을 막게 되고, 결과적으로 자사 회원들만의 블로그이길 강요하는 꼴이되는 네이버의 저열한 스팸정책


네이버 블로그를 보면 유독이 네이버회원으로서 로그인을 해야만 댓글을 달수 있도록 문을 걸어잠근 폐쇄적인 블로거를 자주 보게된다. 네이버가 욕먹는 이유는 다양하지만, 그 폐쇄성도 비호감 네이버에 한몫하고 있는 요소중 하나다. 근데 그 폐쇄성을 비판하는 사용자 스스로 폐쇄적인 블로그를 운영하므로써 네이버의 폐쇄적인 짓거리에 동참하고 있는 이들을 보면 안타깝다 못해 등신스러워 보일 정도다. 네이버 사용자는 소비자이고 '소비자는 왕'이라는 우월적 지위를 스스로 포기한 등신짓을 또한번 목도하게 되는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소통을 막는 행위를 조언하는 방문자에게, 네이버탓을 하며 뒤로 숨는 네이버 블로거,,


인터넷이 무엇인가? 블로그가 무엇인가? 공개와 정보공유, 불특정다수와의 교류 아닌가 말이다. 그런데 '나와 교류하려면 네이버 회원이 되라!' '나와 교류하려면 귀찮더라도 네이버에 로긴해라!'라고 시건방을 떨고 있다. 네이버에 허술한 스팸정책을 비판하고 개선건의하진 못할 망정, 감히 방문자에게 로그인해라 마라 명령하는 이 등신짓은 무엇인가 말이다. 한국인들은 어찌 이리도 힘과 자본의 불함리에 하나같이 수동적인 타협질을 잘 하는가 말이다. 아예 네이버 영업사원 노릇을 무보수로 처하고 있는 꼬라지다.

Open이 기본인 인터넷업체가 폐쇄정책으로 자신의 활동을 제한하면 항의하여 자신의 자유를 찾는게 일반적인 소비자(더군다나 대한민국은 민주국가이다)의 모습일 것이다. 티스토리의 경우 이미 오래전부터 로긴/비로긴 가리지 않는 완성도 높은 스팸차단 기능을 제공해 왔다. 이런 좋은 사례들이 이미 있는데도 불구하고 저질게임사업저질광고사업으로 돈이 넘쳐날 네이버가 도입하지 않는 이유가 무엇일까? 나는 사용자들을 네이버 안에 가두려는 저열한 술수중 하나라고 판단하고 있다. 네이버의 이 저열한 술수가 먹히는 이유는 단 하나다. 오랜동안 저항없이 놀아나는 사용자의 무신경 또는 '언젠가는 개선되겠지..' 하면서 아무런 노력없이 날로먹으려는 도둑놈근성이 바로 그것이다.

대한민국 모든 사회문제는 구성원들의 이 극심한 도적놈심보에 기인한다.

  • 보안에 심각한 문제를 유발하고, 온갖 찌질한 ActiveX로 컴퓨터를 걸레로 만들어 버림에도 들떨어진 인터넷 사업자들이 뿜어대는 ActiveX설치 요구에 주구장창 "예"만 눌러대는 등신스런 인터넷 사용자들의 행태가 MS머슴국이 되는데 혁혁한 공을 세웠듯이,,
  • 오랜동안의 대국민범죄에도 불구하고 번번히 사법부의 면죄부를 받아온 썩은걸레 삼성을 엄청난 소비 선호도로 그들의 개짓거리를 옹호.조장해온 국민들의 무개념 소비행각이 천박한 자본사회를 완성했듯이,,
  • 온갖 썩은걸레짓으로 국민의 후각을 마비시킨 정치인들에게 표를 주고 그 썩은걸레들이 당선되건 말건 투표조차 하지 않는 민주국민의 극심한 뇌질환불도저 정국을 잉태했듯이..

네이버의 폐쇄정책은 대한민국의 대부분이다 시피한 네이버 사용자들의 복지부동이 가장 큰 '공로자'인 것이다.

양가집 규수 못지않은 다소곳하고 수동적인 자세로 네이버 발전에 혁혁한 공을 세운 네이버 사용자들에게 표창장을 수여해야 줘야 되지 않을까 싶으다.

- 표창장 -
수상자: 네이버 사용자

귀하는 네이버의 저열한 폐쇄정책에 불만을 가질만도 한데, 혀짤린 개마냥 침묵하고 그 정책에 순응해온 공로로 이 상장을 수여함.



이렇게 허술한 내면을 실천으로서 극복할 건설적인 생각은 뒷전인체, 구차한 인정욕구만 대가리에 남아있다보니, (국수주의) (올림픽 금메달) (우리기업의 해외 광고판)과 같은 자신의 삶과 직접관계도 없는 것들로 자위받으려 발악하게되고, 이런 등신스런 마인드가 대한민국을 시궁창 사회로 몰아가고 있으며, 갈수록 부패 면역력이 생긴 사회구성원들에 의해 나라는 망해가는 것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협소하고 등신스런 댓글창은 아래와 같이 한정되고 저능한 교류를 조장하고 있다. 이렇게 찌질한 댓글창에 누군들 2줄이상 쓰고 싶어지겠는가? 그나마 '퍼가요'라도 남기는 성의가 대견스럴 따름이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블로그 이사방법 '네이버에서 티스토리로 포장이사'



진성호 네이버

"네이버가 평정됐다"고?,, 옛다~ 평정 기념품

, , , , , ,